메뉴 건너뛰기

공식적인 수위 부족 라인에 근접

 

레이크 미드.jpg

 

LA지역 주민들의 물 공급원 중 대부분을 차지하는 레이크 미드가 1930년대 만들어진 이래 최저 수위를 기록중입니다

 

 

 

11, LA 타임즈 보도에 따르면 콜로라도 강 후버댐 건설로 형성된 레이크 미드의 수위는 지난 5월 1,073.5피트를 기록했는데이는 38년만에 전체 수위의 87.6% 수준 기록입니다

 

 

 

레이크 미드호를 주요 상수원으로 의존하고 있는 주는 캘리포니아를 비롯 와이오밍콜로라도뉴멕시코유타네바다애리조나 등의 8개 주와  멕시코 등을 포함 2,500만명이 연관되어 있습니다

 

 

 

매체는 미 서부 지역에서 만성적으로 발생하는 가뭄이 최악의 상황에 이르렀다 면서 레이크 미드가 공식적인 수위 부족 라인에 접근중이라고 경고했습니다

 

 

 

그러나 레이크 미드를 관리하는 연방 국토개발국은 아직 긴급한 수준은 아니라고 설명하며올겨울 로키 산맥에 눈이 평소처럼만 와준다면 현 가뭄 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장담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6 CA 직업안정청, 올 연말까지 코로나 19 유급병가 연장 file 2022.04.21 EH 2022.04.21
85 세인트 바나바스 미드시티 노인센터, 2년만에 재개관 file 2022.04.21 EH 2022.04.21
84 LA메트로, '지구의 날' 기념 22일 대중교통 무료 운행 file 2022.04.21 EH 2022.04.21
83 LA카운티 감독위, 식당 야외영업 프로그램 영구화 확정 file 2022.04.21 EH 2022.04.21
82 헐리웃 힐즈 부촌서 대담한 5인조 복면강도 주택 침입 file 2022.04.20 EH 2022.04.20
81 LA카운티, 식당서 일회용 플라스틱용품 사용 금지 승인 file 2022.04.20 EH 2022.04.20
80 국무부, 한국 여행경보 등급 '위험 최저'로 조정 file 2022.04.20 EH 2022.04.20
79 TSA,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의무화 해제 file 2022.04.20 EH 2022.04.20
78 CA 의료 종사자 백신 의무 접종에 반발 시위 잇따라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77 북가주 ‘딕시 산불’ 3주 넘게 타올라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76 LA카운티, 마켓 등 공공장소 백신 접종 증명 의무화 추진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75 전국에 람다 변이 확산 중… 일부 백신에 내성-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74 이상 고온에 강물 속 연어, 산채로 익어가는 모습 충격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73 CA주지사, 50세 이상 불체자·서류미비자 메디칼 혜택 법안 서명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72 CSU, 학생 및 교직원들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71 CA보건국, CDC지침에 맞춰 실내 마스크 착용 권고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70 LA카운티, 코로나19 입원환자 2주 전 대비 2배 이상 증가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 LA상수원 ‘레이크 미드’ 1930년대 이래 최저 수위 file 2021.07.12 kykim 2021.07.12
68 CA, 기록적인 산불의 해 이미 시작… 갈수록 더 나빠져 file 2021.07.12 kykim 2021.07.12
67 남미 중심으로 새로운 ‘람다’ 변이 바이러스 확산 중 file 2021.07.12 kykim 2021.0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