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UCL 맨유 복귀전서 선제골…팀은 1-2 역전패
 

[EPA=연합뉴스]
호날두

[EPA=연합뉴스]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자신의 슈팅에 맞아 쓰러진 경기 진행요원에게 유니폼을 선물했다.

    호날두는 15일 스위스 베른의 스위스 경기장에서 열린 영 보이스와의 2021-2022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F조 1차전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경기에 앞서 몸을 풀던 호날두는 슈팅 연습을 했다.

    그런데 호날두가 날린 슈팅 하나가 골대를 크게 벗어나 여성 경기 진행요원을 맞췄다.'
 

[AFP=연합뉴스]
'괜찮나요?'

[AFP=연합뉴스]


    '강슛'에 직격당한 진행요원은 그대로 '큰 대 자'로 쓰러졌다.

    진행요원의 동료들이 상태를 확인한 결과 건강에 이상은 없었다.

    호날두는 급하게 달려가 멋쩍은 표정을 지으며 진행요원이 정말 괜찮은지 한동안 지켜봤다.

    호날두는 경기가 끝난 뒤 진행요원에게 가 자신이 입은 유니폼을 선물로 줬다.

    이날 경기에서 호날두는 전반 13분 만에 선제골을 터뜨렸다.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왼쪽 측면에서 골문 앞으로 넘겨준 볼을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 득점에 성공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쓰러진 진행요원

[로이터=연합뉴스]


    호날두가 맨유 유니폼을 입고 12년 4개월여 만에 터뜨린 UCL 골이었다.

    그러나 이는 결승골이 되지 못했다.

    전반 35분 에런 완비사카가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당해 수적 열세 속에 싸운 맨유는 후반 21분 모우미 은가말루, 후반 50분 조르당 시바체우에게 연속골을 얻어맞고 1-2로 역전패했다.

    호날두는 이날 UCL 177번째 경기에 나서 이케르 카시야스(은퇴)와 대회 최다출전 타이기록을 썼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 한국양궁, 세계선수권 단체전 금 싹쓸이…안산·김우진 2관왕 2021.09.24 JohnKim 2021.09.24 1
342 화이자 백신 세계 첫 접종 91세 영국인, 3차도 맞았다 2021.09.24 JohnKim 2021.09.24 1
341 BTS "유엔 공연 믿기지않아"…미 방송서 안무 따라한 문대통령 2021.09.24 JohnKim 2021.09.24 1
340 머스크, 3년 사귄 그라임스와 별거…美매체 '결별' 보도 2021.09.24 JohnKim 2021.09.24 1
339 바이든 "인도내 친족 알고 싶다"…인도총리 "서류 가져왔다" 2021.09.24 JohnKim 2021.09.24 4
338 "미 합참의장, 트럼프 전쟁할까봐 대선 전후로 중국에 전화" 2021.09.14 JohnKim 2021.09.14 3
337 '애플워치 7', 화면 20% 커지고 충격·먼지·물 내구성 개선 2021.09.14 JohnKim 2021.09.14 3
336 리비안, 테슬라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 첫 출시…삼성배터리 장착 2021.09.14 JohnKim 2021.09.14 3
335 다저스 커쇼, 두 달 공백 깨고 4⅓이닝 1실점 '성공 복귀' 2021.09.14 JohnKim 2021.09.14 2
334 머리카락 짧게 깎은 추신수, 16일 만에 홈런 추가…시즌 16호 2021.09.14 JohnKim 2021.09.14 4
» 호날두 강력 슈팅 맞은 진행요원 '유니폼 득템' 2021.09.14 JohnKim 2021.09.14 7
332 맥도날드, 델타변이 확산지역 실내영업 다시 중단 2021.08.31 JohnKim 2021.08.31 9
331 한국, 만국우편연합 우편운영이사회 이사국 당선 2021.08.31 JohnKim 2021.08.31 6
330 산불 위기에 캘리포니아주 모든 국유림 임시 폐쇄 2021.08.31 JohnKim 2021.08.31 6
329 미군이 카불공항에 개 51마리 버리고 갔다?…펜타곤은 부인 2021.08.31 JohnKim 2021.08.31 6
328 바이든, 아프간철군 대국민연설…"美 핵심국가안보 이익에 초점" 2021.08.31 JohnKim 2021.08.31 5
327 '사파리 대국' 케냐 첫 야생동물 센서스…코끼리 3만6천마리 2021.08.31 JohnKim 2021.08.31 4
326 13년전 바이든 도운 아프간 통역사도 대피못해…"구해달라" 호소 2021.08.31 JohnKim 2021.08.31 5
325 '탈레반, 우리 달라졌어요'…TV서 여성 앵커와 마주 앉아 인터뷰 2021.08.17 JohnKim 2021.08.17 10
324 다급한 미국, 아프간 대피 총력전…'어제의 적' 탈레반과도 대화 2021.08.17 JohnKim 2021.08.17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