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남가주 개솔린 가격이 하루 새 3센트 이상 급등하면서 두달 째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전미자동차협회와 유가정보서비스국에 따르면 오늘 LA카운티 평균 개솔린 가격은 어제보다 3.2센트 상승한 갤런당 5달러 61.5센트를 나타냈습니다.

 

이는 지난 53일 동안 48차례 총 64.3센트가 오른 가격입니다.

 

LA개솔린 가격은 1주일 전보다 17.4센트, 한달 전보다 37.8센트, 그리고 1년 전보다 19.7센트가 올라갔습니다.

 

오렌지카운티는 LA보다 큰 폭으로 뛰었는데, 어제보다 3.9센트가 치솟은 갤런당 5달러 59.5센트를 기록했습니다.

 

일자: 2023.09.15 / 조회수: 0
기하급수적으로 증가, 2030년 70% 예상
일자: 2023.09.15 / 조회수: 0
자동차노조 3개 회사 동시 파업
일자: 2023.09.14 / 조회수: 33
캘리포니아주, 개솔린 가격 하루에 3센트 이상 급등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LA 규격화된 텐트촌 운영해 노숙자 관리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호텔 업계, 빈 객실 노숙자 투숙 대책 비판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라스베가스 호텔 방문객들에게 주차비 부담…무료 주차 없어져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LA시, 렌트비 지원 신청 프로그램 시작. 오는 19일부터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워싱턴 DC 경찰 훈련중 총격 받고 사망한 유가족 불만 제기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LAPD 경찰 지원 지난 3년간 최대...임금 인상이 원인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텍사스, 한인 인구 가장 빠르게 증가… 미주 전체 200만명 돌파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캘리포니아주, 갈수록 줄어드는 중산층…연수입 7만 달러도 중산층
일자: 2023.09.14 / 조회수: 0
SSI 수혜 자격 대폭 완화…재산 한도1만 달러로 <연방의회>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리시다에 지난 9일 이후 화재 14건 연달아 발생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마리화나 카페 합법화 등 220여 법안 무더기 통과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LA 통합교육구 고위직 오버타임 75만불 과다 청구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CA주, 8천 100만 달러 투입해 노숙자 3천여명 영구 시설 제공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CA 전기차 보조금 개편한다. 저소득 가구 지원 집중 내년 중 시행 예정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OC 명품 쇼핑 고객들 미행 강절도 기승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펜실베니아 벽 짚고 탈옥한 교도소 살인범 2주만에 붙잡혀
일자: 2023.09.13 / 조회수: 0
CDC, 생후 6개월 이상 전 연령에 화이자 모더나 개량 백신 접종 권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