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난 텍사스에서 업무 보지만 그라임스는 주로 LA에 있어"
과거 연인 사이 과시했던 '멧 갈라' 행사에도 따로 참석
 

[AP=연합뉴스]
2018년 5월 뉴욕 '멧 갈라' 행사에 참석한 그라임스(왼쪽)와 일론 머스크(오른쪽)

[AP=연합뉴스]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50)가 3년 동안 사귄 17살 연하의 연인 그라임스(33)와 별거 생활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24일(현지시간) 미국 연예 매체 페이지식스와 인터뷰에서 캐나다 출신의 가수 그라임스와 "반쯤 별거" 상태라며 1살 아들은 현재 공동 양육하고 있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테슬라와 우주 탐사기업 스페이스X 업무 때문에 자신은 "주로 텍사스에 있거나 해외로 여행해야 하고, 그라임스의 일은 주로 로스앤젤레스(LA)에 있다"며 별거 이유를 설명했다.

    다만, 머스크는 그라임스와 별거 생활을 하고 있지만 "여전히 서로 사랑하고 자주 보며 좋은 관계에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페이지식스는 머스크와 그라임스가 3년 만에 헤어졌다고 보도했고 AP 통신 등 다른 매체들도 페이지식스를 인용해 두 사람이 결별했다고 전했다.

    페이지식스에 따르면 지난 13일 미국 패션계 대형 행사인 뉴욕 '멧 갈라'에서 그라임스는 레드카펫을 혼자 걸어서 입장했고 머스크도 따로 이 행사에 참석했다.

    또 지난 주말 머스크는 구글 공동창업자 세르게이 브린의 부인이 주최한 파티에도 그라임스 없이 나 홀로 참석했다.

    앞서 두 사람은 2018년 5월 '멧 갈라' 행사에 나란히 입장하며 연인 사이임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결혼하지 않은 상황에서 지난해 5월 아들을 얻었고 아이에게 '엑스 애쉬 에이 트웰브'(X Æ A-Xii)'라는 이름을 붙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머스크는 그라임스와 사귀기 전에는 세 번 결혼했다.

    작가 저스틴 윌슨과 첫 결혼에서 아들 5명을 뒀으나 헤어졌고, 여배우 탈룰라 라일리와는 결혼과 이혼 과정을 두 차례 반복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9 "테슬라, 비트코인 가격 상승에 1조 원 넘게 평가이익" 2021.10.14 JohnKim 2021.10.14 2
348 우편함에 ○△□ 봉투…오징어게임 초대장 아닌 수도요금 고지서 2021.10.14 JohnKim 2021.10.14 2
347 "애들이 따라할라"…각국 학교서 오징어게임 '폭력성 경계령' 2021.10.14 JohnKim 2021.10.14 1
346 버진 갤럭틱, 내년 4분기로 우주 관광 사업 연기…주가 폭락 2021.10.14 JohnKim 2021.10.14 2
345 FDA 자문위, 모더나도 부스터샷 접종권고…고령자·고위험군에 2021.10.14 JohnKim 2021.10.14 1
344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패혈증 증세로 중환자실 입원 2021.10.14 JohnKim 2021.10.14 1
343 한국양궁, 세계선수권 단체전 금 싹쓸이…안산·김우진 2관왕 2021.09.24 JohnKim 2021.09.24 24
342 화이자 백신 세계 첫 접종 91세 영국인, 3차도 맞았다 2021.09.24 JohnKim 2021.09.24 16
341 BTS "유엔 공연 믿기지않아"…미 방송서 안무 따라한 문대통령 2021.09.24 JohnKim 2021.09.24 14
» 머스크, 3년 사귄 그라임스와 별거…美매체 '결별' 보도 2021.09.24 JohnKim 2021.09.24 15
339 바이든 "인도내 친족 알고 싶다"…인도총리 "서류 가져왔다" 2021.09.24 JohnKim 2021.09.24 17
338 "미 합참의장, 트럼프 전쟁할까봐 대선 전후로 중국에 전화" 2021.09.14 JohnKim 2021.09.14 14
337 '애플워치 7', 화면 20% 커지고 충격·먼지·물 내구성 개선 2021.09.14 JohnKim 2021.09.14 17
336 리비안, 테슬라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 첫 출시…삼성배터리 장착 2021.09.14 JohnKim 2021.09.14 17
335 다저스 커쇼, 두 달 공백 깨고 4⅓이닝 1실점 '성공 복귀' 2021.09.14 JohnKim 2021.09.14 17
334 머리카락 짧게 깎은 추신수, 16일 만에 홈런 추가…시즌 16호 2021.09.14 JohnKim 2021.09.14 12
333 호날두 강력 슈팅 맞은 진행요원 '유니폼 득템' 2021.09.14 JohnKim 2021.09.14 29
332 맥도날드, 델타변이 확산지역 실내영업 다시 중단 2021.08.31 JohnKim 2021.08.31 18
331 한국, 만국우편연합 우편운영이사회 이사국 당선 2021.08.31 JohnKim 2021.08.31 10
330 산불 위기에 캘리포니아주 모든 국유림 임시 폐쇄 2021.08.31 JohnKim 2021.08.3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