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부모·형제 간 공동 구매 건 늘어

밀레니얼 세대 주택 구매 건수 증가

 

 

Picture1.png

 

 

모기지 이자율이 상승하며주택 가격 역시 올라가고 있는 가운데한 주택을 여러 명의 명의로 구입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전국에서 판매된 주택 4채 중 1채는 공동명의로 판매된 것으로 알려졌으며여러 여론 조사 결과에서도 앞으로 공동 명의 주택 구매를 고려중이라는 응답자가 세 명 중 한 명 꼴로 나와 이런 사례를 증명합니다

 

특히부동산 업계에서는 밀레니얼 세대에서 이러한 현상이 두드러진다며 이들이 공동 명의 주택 구입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전합니다

 

공동 구매는 지인과 친구 사이보다는 혈육간에 이루어지는 경향이 많지만첫 주택 구입에 나서는 밀레니얼 세대들이 대부분인 만큼 신중하게 계약할 것을 권합니다

 

공동 주택 소유의 경우 여러 법적인 문제가 발생할 여지가 단독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기 때문에전문가들은 반드시 구입 전 상담과 도움을 받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40 CA유권자들, 11월 중간선거서 낙태권 보장 여부 투표 file 2022.06.28 EH 2022.06.28
339 도요타 전기차 ‘bZ4X’ 출시 2개월도 안돼 리콜 ‘바퀴 탈거 우려’ file 2022.06.28 EH 2022.06.28
338 FDA, 애보트 사 분유 관련 새로운 영아 사망 보고 조사중 file 2022.06.28 EH 2022.06.28
337 바이든, 30년만에 첫 총기규제 강화 법안에 서명 file 2022.06.28 EH 2022.06.28
336 LA한인타운 시니어센터, 28일부터 새 학기 접수 시작 file 2022.06.28 EH 2022.06.28
335 LA다운타운, 주말 내내 ‘낙태권 폐기 반발’ 집회 file 2022.06.28 EH 2022.06.28
334 LA한인타운 버스 정류장 묻지마 폭행 용의자 검거 file 2022.06.28 EH 2022.06.28
333 남가주, 화요일까지 폭염 예보 ‘곳곳 100도 안팍’ file 2022.06.28 EH 2022.06.28
332 CA, 가구당 최대 1,050달러 개스비 환급안 잠정 합의 file 2022.06.28 EH 2022.06.28
331 센터메디컬 그룹 ‘섬김과 나눔의 시니어 골프대회’ 개최 file 2022.06.24 EH 2022.06.24
330 FDA, 전자담배 ‘쥴’ 미국 시장에서 퇴출 명령 file 2022.06.24 EH 2022.06.24
329 7월 2일 CA 전 지역 무료 낚시의 날 file 2022.06.24 EH 2022.06.24
328 개솔린 값 절약 위한 생활 팁 “싸다고 먼 주유소 가지 말 것” file 2022.06.24 EH 2022.06.24
327 독립기념일 연휴, 남가주 주민 330만명 여행길 예정 file 2022.06.24 EH 2022.06.24
326 CA 의회, ‘길거리 성매매 단속 폐지’ 법안 추진 논란 file 2022.06.24 EH 2022.06.24
325 LAPD “묻지마 폭행 예방 위해 항상 주변 경계해야” file 2022.06.24 EH 2022.06.24
324 LA한인타운 묻지마폭행 용의자 30대 초중반 흑인 남성 수배 file 2022.06.24 EH 2022.06.24
323 LA시, 5월 기록적인 야외 물 낭비 신고 사례 접수 ‘314건’ file 2022.06.23 EH 2022.06.23
322 아시아나 항공, A380재운항 및 미주노선 증편 기념 이벤트 file 2022.06.23 EH 2022.06.23
321 연방 모기지 상환 유예 종료에 차압 주택 급증 file 2022.06.23 EH 2022.0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