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갤런당 4.285달러… 한달간 10센트 올라

 

 

개스비.jpg

 

로스앤젤레스 카운티의 개솔린 가격이 2015년 7월 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트리플 A와 유가 정보국에 따르면 현재 LA카운티의 셀프 서비스 개솔린 가격은 1갤런당 평균 가격이 4달러 28.5센트로 한 달전보다 10센트 가까이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오렌지 카운티도 개스비 1갤런당 4달러 23.9센트를 기록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이같은 개스비 상승이 캘리포니아 주가 여름을 맞아 덜 증발하는 고비용 개솔린을 들여오면서 일반적으로 상승한다고 말합니다

 

또한, 1년 이상 팬데믹으로 억눌렸던 주민들의 여행 욕구가 폭발하면서 개솔린 수요도 덩달아 늘어난 데 따른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어 남가주 자동차 클럽 측은 지역 내 두 정유회사가 생산 문제에 약간의 차질을 빚으면서 이것이 개솔린 가격에 영향을 미치게 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3 "미군, 아프간서 지금까지 3천200명 대피시켜" 2021.08.17 JohnKim 2021.08.17 5
322 눈물 글썽인 英국방 "탈레반의 아프간 장악, 국제사회의 실패" 2021.08.16 JohnKim 2021.08.16 10
321 빛의 속도로 차 4대에 현금 싣고 튄 아프간 대통령…행선지 묘연 2021.08.16 JohnKim 2021.08.16 4
320 대통령궁 점령한 탈레반·여성사진 지운 카불…격세지감 아프간 2021.08.16 JohnKim 2021.08.16 7
319 CA 의료 종사자 백신 의무 접종에 반발 시위 잇따라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6
318 북가주 ‘딕시 산불’ 3주 넘게 타올라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12
317 LA카운티, 마켓 등 공공장소 백신 접종 증명 의무화 추진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9
316 전국에 람다 변이 확산 중… 일부 백신에 내성- file 2021.08.09 kykim 2021.08.09 6
315 [올림픽] 금메달 딴 미 체조 스타가 '이순이?'…알고 보니 몽족 후예 2021.07.30 JohnKim 2021.07.30 29
314 '관람객 4명 사망' 뉴욕 명물 베슬, 영구 폐쇄도 검토 2021.07.30 JohnKim 2021.07.30 38
313 유엔기구 "북한, 식량불안정 우려 증가…연간 곡물 86만t 부족" 2021.07.30 JohnKim 2021.07.30 15
312 -올림픽- 김민정, 여자 25m 권총 은메달…런던 김장미 이후 9년만 2021.07.30 JohnKim 2021.07.30 11
311 [올림픽] 시상식 표정 분석해보니 '은메달보다 동메달이 더 행복' 2021.07.30 JohnKim 2021.07.30 16
310 [올림픽] 참았던 눈물 쏟은 '3관왕'…안산 "심장 터질 것 같아요" 2021.07.30 JohnKim 2021.07.30 15
309 [올림픽] 첫 여정 마무리한 황선우 "제 수영 인생의 터닝포인트" 2021.07.30 JohnKim 2021.07.30 16
308 -올림픽- 양궁 안산, 대회 첫 3관왕…사격·펜싱서 은·동 추가 2021.07.30 JohnKim 2021.07.30 11
307 이상 고온에 강물 속 연어, 산채로 익어가는 모습 충격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47
306 CA주지사, 50세 이상 불체자·서류미비자 메디칼 혜택 법안 서명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58
305 CSU, 학생 및 교직원들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21
304 CA보건국, CDC지침에 맞춰 실내 마스크 착용 권고 file 2021.07.28 kykim 2021.07.28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