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배달업체 유니폼 구매·반려동물 산책 자원봉사 지원 등 규정 회피책도 등장
 

21일(현지시간) 네덜란드의 한 도시에서 법 집행관들이 걸어가고 있다. [Jeroen JUMELET / ANP /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네덜란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제2차 세계대전 이래 처음으로 오는 23일 부터 야간 통행금지를 실시한다고 로이터 통신이 22일 전했다.

    네덜란드 의회는 21일 정부가 전날 제안한 이 같은 조치를 승인했다.

    통행금지는 오후 9시부터 이튿날 오전 4시 30분까지 적용되며, 긴급한 외출이 필요한 사람을 제외하고는 집에 머물러야 한다. 규정을 위반하면 95유로(약 13만원)의 벌금을 부과받을 수 있다.

    이 같은 조치는 적어도 내달 9일까지 이어진다.

    예외 대상에는 의료상의 응급 상황이나 필수 업무, 반려동물 산책을 위해 외출하는 경우, 포장 음식·택배 배달 등이 포함된다.

    이 같은 조치가 발표되자 일부 네덜란드 시민들은 배달 업체 유니폼을 주문하거나 개를 빌리는 등 통금을 피하기 위한 방법들을 찾아내고 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반려동물 산책에 도움이 필요한 사람과 자원봉사자를 연결해주는 한 비영리 웹사이트에는 지원자가 폭주하기도 했다.

    이 웹사이트 관계자는 평소에는 한주에 10건 정도의 지원 신청이 들어오지만, 정부의 야간 통금 계획 발표 이후에는 300건을 받았다고 말했다.

    또 네덜란드의 한 온라인 쇼핑몰은 주문 급증에 유명 배달 업체의 유니폼 판매를 중단했다고 현지 매체는 보도했다. 배달용 상자를 50유로(약 7만원)부터 팔겠다는 판매자들이 나타나기도 했다.

    네덜란드는 두 달 전 술집과 식당 폐쇄에 이어 지난달 중순부터 학교와 비필수 상점 문을 닫는 등 봉쇄 조치를 시행중이다.

    지난 3주 동안 코로나19 감염자 수가 점차 줄어들기는 했지만, 현지 보건당국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화하지 않으면 내달까지 변이 바이러스로 인해 다시 확진자가 급증할 것이라고 경고하고 있다.

    국제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최근 며칠 사이 네덜란드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는 4천∼6천 명 정도다. 이날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3만2천884명, 누적 사망자는 1만3천337명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7 "작년 테슬라의 첫 흑자, 전기차 매출 때문 아니다" 2021.02.01 JohnKim 2021.02.01 49
106 '와르르 쿵'…여자 탈의실 천장에서 훔쳐보던 남성의 최후 2021.02.01 JohnKim 2021.02.01 49
105 '탈북' 주쿠웨이트 北대리대사 "김정은, 비핵화할 수 없다" 2021.02.01 JohnKim 2021.02.01 36
104 미 개미 반란 영역 넓히나…은값 8년래 최고치 '들썩' 2021.02.01 JohnKim 2021.02.01 39
103 파우치 "코로나 변이 확산 막기 위해 신속히 백신 맞아야" 2021.02.01 JohnKim 2021.02.01 44
102 머스크 "나는 비트코인 지지자…8년 전 샀어야 했다" 2021.02.01 JohnKim 2021.02.01 32
101 '개미의 반란' 미 게임스톱 사태, 영화로 만들어진다 2021.02.01 JohnKim 2021.02.01 38
100 성 김 전 대사, 바이든 행정부 동아태차관보 대행 임명 2021.01.22 JohnKim 2021.01.22 34
99 미국 7억3천110만 달러 복권 주인 나와…사상 6번째로 큰 금액 2021.01.22 JohnKim 2021.01.22 45
98 마스크 착용을 범죄자들이 악용?…미 차량 강탈 사건 급증 2021.01.22 JohnKim 2021.01.22 49
97 퇴임한 트럼프, 연금·기타 지원금만 매년 120만 달러 넘어 2021.01.22 JohnKim 2021.01.22 35
96 "미 하원 탄핵안 25일 상원 송부"…트럼프 탄핵심판 본격화할듯 2021.01.22 JohnKim 2021.01.22 35
95 백악관 "북한 억제 중대한 관심…철저한 정책 검토 시작" 2021.01.22 JohnKim 2021.01.22 34
» 네덜란드 주말부터 2차 세계대전 후 첫 야간 통금 실시 2021.01.22 JohnKim 2021.01.22 36
93 일본에 나포된 우리 선박, 하루만에 석방…"위반행위 철저조사" 2021.01.22 JohnKim 2021.01.22 44
92 레알 마드리드 지단 감독, 코로나19 확진 2021.01.22 JohnKim 2021.01.22 34
91 '위안부 피해자 배상' 1심 판결 확정…일본 정부 항소 안해 2021.01.22 JohnKim 2021.01.22 7
90 백악관 집무실서 처칠 흉상 퇴출·트럼프 '콜라버튼'도 사라져 2021.01.22 JohnKim 2021.01.22 8
89 007 신작 10월로 또 개봉 연기…코로나에 한숨쉬는 할리우드 2021.01.22 JohnKim 2021.01.22 14
88 WHO, '식품 포장으로 코로나19 전파' 중국 주장에 동조 2021.01.22 JohnKim 2021.01.22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