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A에서도 시위·패싸움 일어나

패싸움.jpg

 민간인 희생자가 다수 발생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하마스 간 무력 충돌 중단을 요구하는 국제사회의 요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미국도 중대한 긴장완화를 기대한다는 입장을 보였습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도 이스라엘 총리에 수 차례 전화 통화로 긴장완화를 촉구하는 메세지를 전했고 점차 이스라엘에

대한 국제적 압박 수위도 올라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스라엘은 작전을 계속하겠다고 밝히며때에 따라서는 하마스를 정복할 수도 있다고 말해 하마스에 대한 보복 공격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양측의 사망자는 팔레스타인 220이스라엘 12명으로 늘어나 피해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한편, LA에서도 지난 주말부터 현재까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을 지지하는 시위가 각각 열려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팔레스타인 측 시위대 수백명은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공습을 규탄하며 이스라엘 영사관 쪽으로 행진했고이스라엘을 지지하는 시위대도 이스라엘의 보복 공격을 옹호하며 나섰습니다.

 

 17일 밤에는 베버리 그로브 인근에서 식사하던 유대계 주민들이 팔레스타인 지지자들로 추정되는 무리에게 공격을 받아 양측의 패싸움이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식사하는 이들에게 먼저 싸움을 걸어온 팔레스타인 지지자로 보이는 무리는 차량에서 내리자마자 공격을 감행했고이들이 싸우는 동안 병과 기물을 사용한 공격페퍼 스프레이 등이 난무했습니다.

 

 경찰은 패싸움에서 누구도 체포하지는 않았고 다행히 심각한 부상을 입은 사람도 없었다고 밝혔지만이 날만 두번의 유대계를 향한 공격이 있어 사태가 진정되지 않는다면 더 큰 사고가 우려된다고 전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3 미 3월 주택가격 13.2%↑…15년만에 최대폭 급등 2021.05.25 JohnKim 2021.05.25 11
182 '남성 성전환' 페이지 상반신 첫 공개…선명한 복근 눈길 2021.05.25 JohnKim 2021.05.25 26
181 "중국, 박쥐똥 청소부 사망 은폐"…우한연구소 기원설은 진행형 2021.05.25 JohnKim 2021.05.25 13
180 미국서 코로나19 여파로 올 1분기 생명보험 판매 급증 2021.05.26 JohnKim 2021.05.26 12
179 머스크의 위성 인터넷 스타링크, 첫 번째 궤도위성망 구축 2021.05.26 JohnKim 2021.05.26 15
178 "빌게이츠 '금고지기', 여직원에 성적 모욕 서슴지 않아" 2021.05.26 JohnKim 2021.05.26 17
177 브래드 피트, 자녀 공동양육권 확보…앤젤리나 졸리 '분노' 2021.05.26 JohnKim 2021.05.26 14
176 [속보] 미 FDA, GSK-비어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긴급사용 승인 2021.05.26 JohnKim 2021.05.26 14
175 백악관 "'안전 올림픽' 일본 약속 신뢰"…연일 논란 진화 안간힘 2021.05.26 JohnKim 2021.05.26 13
174 백악관서 30년 만에 '대변인 자격' 흑인 여성 브리핑…"역사적" 2021.05.26 JohnKim 2021.05.26 14
173 맥도날드, BTS 세트메뉴 글로벌 판매 시작…미 전역에 TV 광고 2021.05.26 JohnKim 2021.05.26 12
172 종말론 신봉 미국 부부, 아이들과 남편 전처 살해 혐의로 기소 2021.05.26 JohnKim 2021.05.26 13
171 바이든, 2차 세계 대전 후 최대 규모 예산안 발표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3
170 남가주 주민 280만명, 메모리얼 연휴 차량 여행 떠난다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5
169 LA시의회, 백신 접종자 추가 유급 병가 제공 승인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3
168 LA메트로, K-12학생·저소득층 무료 승차 파일럿 프로그램 승인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8
167 크로거, 자사 매장 내 약국서 백신 접종한 사람들 대상 백신 복권 제공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4
166 CA, 50인 이상 업체 ‘캘 세이버스’ 은퇴 플랜 6월말까지 의무 등록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63
165 끊이지 않는 아시안 증오 범죄, 아시아계 경찰도 당해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3
164 LA·OC, 코로나19 감염률 급감… 최저치 기록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