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테슬라서 도지코인 받을까' 설문에 반등…비트코인·이더리움도 상승
 

가상화폐 도지코인의 로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가상화폐 도지코인의 수호자를 자임해온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TV 코미디쇼 출연 뒤 급락했던 도지코인의 가격이 반등하며 0.5달러 선을 회복했다.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서부 시간으로 11일 오후 1시 30분(한국 시간 12일 오전 5시 30분) 기준 도지코인의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9.79% 상승한 0.5141달러로 집계됐다.

    도지코인의 시가총액은 665억3천만달러로 늘었다.

    도지코인의 가격은 머스크 CEO가 트위터에 "테슬라가 도지코인을 받기를 원하느냐"고 묻는 설문조사를 올린 뒤 회복세로 돌아섰다.

    이날 오후 2시까지 348만여명이 설문에 참여한 가운데 77.8%가 '찬성' 표를 던졌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트위터에서 팔로워들을 상대로 "테슬라가 도지코인을 받기를 원하느냐"고 묻는 설문조사를 하고 있다. [출처=머스크의 트위터. 재배부 및 DB 금지]
 


    하지만 CNN은 도지코인이 이날 10% 가까이 가격이 올랐지만, 여전히 며칠 전의 가격대에는 한참 못 미친다고 지적했다. 도지코인은 머스크의 코미디쇼 '새터데이 나잇 라이브'(SNL) 출연을 앞둔 지난 7일 사상 최고가인 0.7250달러까지 올랐으나 SNL 방송 뒤 급락했다.

    CNN은 SNL 방송 뒤 폭락은 도지코인 가격의 상승이 얼마나 우려스러운 것인지를 입증한다고 진단했다. SNL은 정보 제공식 광고가 아니라 코미디쇼일 뿐이며, 누군가 이 쇼에서 머스크가 가상화폐를 두고 농담이 아니라 숨 가쁜 칭찬을 늘어놓을 것이라고 예상했다면 이는 오판이라는 것이다.

    CNN은 테슬라가 도지코인을 결제 수단으로 받을 가능성을 내비치는 트윗을 올린 것을 두고 "(피해를 최소화하려는) 피해 관리를 하는 것 같다"고 짚었다.

    테슬라는 이미 가상화폐 '대장' 격인 비트코인을 결제 수단으로 받겠다고 밝힌 바 있다.

    비트코인의 가격은 이날 같은 시각 24시간 전과 견줘 2.36% 오른 5만6천905.23달러로 집계됐다. 시총은 1조600억달러로 늘었다.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는 시총 2위의 가상화폐 이더리움 가격도 4.05% 상승하며 4천113.84달러가 됐다. 시총은 4천764억8천만달러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9 EMA "모세혈관누출증후군 병력있으면 AZ백신 접종 말아야" 2021.06.11 JohnKim 2021.06.11 17
228 박항서호 베트남, 말레이시아 2-1 잡고 WC 최종예선 진출 눈앞 2021.06.11 JohnKim 2021.06.11 17
227 "빌게이츠 '금고지기', 여직원에 성적 모욕 서슴지 않아" 2021.05.26 JohnKim 2021.05.26 17
226 남가주, 혈액 비축량 최저 수준… 병원들 헌혈 호소 file 2021.06.23 kykim 2021.06.23 17
225 인도, 델타 변이에 이어 더 강력한 ‘델타 플러스’ 보고 file 2021.06.23 kykim 2021.06.23 17
224 남가주 Fwy서 달리는 차량 BB건 총격 계속해서 발생중 file 2021.05.19 kykim 2021.05.19 17
223 CA 중간주택가격, 첫 80만 달러 돌파 ‘사상 최고’ 수준 file 2021.05.19 kykim 2021.05.19 17
222 문재인 대통령 방미, 미국과 자가격리 면제 상호 인정 기대 file 2021.05.19 kykim 2021.05.19 17
221 CA하원, 9월 4일 ‘태권도의 날’ 만장일치 통과… 상원 회부 file 2021.06.18 kykim 2021.06.18 17
220 전 세계 델타 변이 바이러스 경보… LA에도 확산 file 2021.06.18 kykim 2021.06.18 17
219 스타벅스·디즈니월드도 '노 마스크'에 합류 2021.05.16 JohnKim 2021.05.16 17
218 월마트, '노 마스크' 선언…"백신맞은 고객은 안써도 됩니다" 2021.05.16 JohnKim 2021.05.16 17
217 러시아 우주공사, 중국 탐사선 화성 착륙 축하 2021.05.16 JohnKim 2021.05.16 17
216 "백신 접종자, 코로나 걸려도 전파 가능성 낮아…바이러스 적어" 2021.05.16 JohnKim 2021.05.16 17
215 날아오는 로켓포 족족 요격…이스라엘군, '아이언돔' 위력과시 2021.05.11 JohnKim 2021.05.11 17
214 파우치 "미국, 실내 마스크 착용 규정도 완화 필요" 2021.05.10 JohnKim 2021.05.10 17
213 '뒷동산 오르듯' 네팔 셰르파, 에베레스트 25번째 등정도 성공 2021.05.08 JohnKim 2021.05.08 17
212 비서실장 지낸 특사도 사임…의회폭력 '트럼프에 반발' 줄사퇴 file 2021.01.07 왕코 2021.01.07 17
211 화이자 백신 세계 첫 접종 91세 영국인, 3차도 맞았다 2021.09.24 JohnKim 2021.09.24 16
210 NY 타임스퀘어 대형 전광판에 4주간 한복 광고 노출 file 2021.06.11 kykim 2021.06.11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