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미국서 '죽음의 개 사료' 파동…최소 70마리 죽자 긴급리콜
'미드웨스턴 펫푸드' 제품에 독소 발견
"간 손상 아플라톡신 수치 높은 것으로 확인"
 
AKR20210114060500009_01_i.jpg
미국 반려동물 사료 업체 미드웨스턴 펫푸드가 회수하기로 한 반려견 사료 '스포트믹스' [FDA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btn_download2.gif

    미국에서 반려견 수십 마리가 특정 브랜드의 사료를 먹은 뒤 숨지자 업체가 제품을 회수하고 당국이 경고에 나섰다.

    13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국에서 일부 건식 반려견 사료 제품을 먹은 개 최소 70마리가 숨지고 80마리 이상이 병에 걸려, 이를 제조한 미드웨스턴 펫푸드가 자발적 리콜을 시행했다.

    미드웨스턴 펫푸드는 인디애나주 에번즈빌에 본사를 둔 반려동물 사료 제조 업체다. 국내에서도 '리콜 이력이 없는, 전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사료'라는 광고와 함께 이 업체의 '어스본 홀리스틱', '프로팍' 사료 등이 판매되고 있다.

    가장 먼저 논란이 됐던 제품은 미드웨스턴 펫푸드의 사료 브랜드 중 하나인 '스포트믹스'다.

    지난달 30일 이 업체는 반려견 28마리가 스포트믹스 사료를 먹은 뒤 죽은 것으로 알려지자 "진균에 의해 발생하는 '아플라톡신' 수치가 허용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처음으로 리콜을 발표했다.

    아플라톡신은 옥수수나 곡류에서 발견되는 진균 아스페르길루스 플라부스에 의해 생산되는 독소다. 이 독소의 수치가 높은 사료를 먹은 반려동물은 병에 걸리거나 간 손상을 입을 수 있으며, 죽음에 이를 수도 있다.

    첫 리콜 당시 이 업체는 '스포트믹스' 브랜드의 6개 제품만 회수하기로 했으나, 지난 11일 "옥수수가 함유된 모든 사료 제품의 아플라톡신 수치가 허용 기준을 넘어섰을 가능성이 있다"며 회수 제품 범위를 확대했다.

    이에 따라 회수 대상에 포함된 제품은 프로팍 퍼포먼스 퍼피(Pro Pac Performance Puppy), 스플래시 팻 캣 32%(Splash Fat Cat 32%), 넌 베터 메인터넌스(Nunn Better Maintenance), 스포츠트레일 50(Sportstrail 50) 등 20개로 늘어났다.

    미 식품의약국(FDA)도 홈페이지를 통해 미드웨스턴 펫푸드의 리콜 시행 사실을 알리면서 "이번 사안을 조사하고 있으며, 신고된 사례가 모두 아플라톡신에 의한 증상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미드웨스턴 펫푸드는 인간과 고양이에게선 아플라톡신 관련 질병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4대째 이어온 가족 기업으로서 100년 가까이 우리 제품의 안전성을 보장하려 노력해 왔다. 이전에는 한 번도 리콜한 적 없었다"면서 혹시 모를 가능성에 대비해 회수 대상 제품 범위를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5 종말론 신봉 미국 부부, 아이들과 남편 전처 살해 혐의로 기소 2021.05.26 JohnKim 2021.05.26 3
224 맥도날드, BTS 세트메뉴 글로벌 판매 시작…미 전역에 TV 광고 2021.05.26 JohnKim 2021.05.26 4
223 백악관서 30년 만에 '대변인 자격' 흑인 여성 브리핑…"역사적" 2021.05.26 JohnKim 2021.05.26 3
222 백악관 "'안전 올림픽' 일본 약속 신뢰"…연일 논란 진화 안간힘 2021.05.26 JohnKim 2021.05.26 3
221 [속보] 미 FDA, GSK-비어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긴급사용 승인 2021.05.26 JohnKim 2021.05.26 4
220 브래드 피트, 자녀 공동양육권 확보…앤젤리나 졸리 '분노' 2021.05.26 JohnKim 2021.05.26 3
219 "빌게이츠 '금고지기', 여직원에 성적 모욕 서슴지 않아" 2021.05.26 JohnKim 2021.05.26 5
218 머스크의 위성 인터넷 스타링크, 첫 번째 궤도위성망 구축 2021.05.26 JohnKim 2021.05.26 4
217 미국서 코로나19 여파로 올 1분기 생명보험 판매 급증 2021.05.26 JohnKim 2021.05.26 4
216 "중국, 박쥐똥 청소부 사망 은폐"…우한연구소 기원설은 진행형 2021.05.25 JohnKim 2021.05.25 3
215 '남성 성전환' 페이지 상반신 첫 공개…선명한 복근 눈길 2021.05.25 JohnKim 2021.05.25 5
214 코로나 '중국 기원설'에 무게 싣는 美…재조사 요구 분출 2021.05.25 JohnKim 2021.05.25 3
213 미 3월 주택가격 13.2%↑…15년만에 최대폭 급등 2021.05.25 JohnKim 2021.05.25 3
212 미 의회예산국 "미국, 핵무기 유지에 한 해 약 600억달러 소요" 2021.05.25 JohnKim 2021.05.25 3
211 미국, '일본 여행금지는 올림픽 불참?' 논란에 "선수단 파견 논의중" 2021.05.25 JohnKim 2021.05.25 3
210 트럼프, 기소되는 첫 美대통령 될 위기…검찰, 대배심 소집 2021.05.25 JohnKim 2021.05.25 5
209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 임상시험 개시" 2021.05.24 JohnKim 2021.05.24 2
208 현대차 신형 수소전기트럭 4분기 유럽서 출시 2021.05.24 JohnKim 2021.05.24 2
207 우버·리프트, 코로나19 백신 접종소 무료 이동 서비스 시작 file 2021.05.24 kykim 2021.05.24 3
206 CA, 팬데믹 렌트비 지원 프로그램 신청 접수 미미 file 2021.05.24 kykim 2021.05.24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