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더리움·도지코인도 하락
 

4일(현지시간) 미 마이애미에서 열린 '비트코인 2021' 콘퍼런스에 비트코인 로고가 그려진 현수막이 걸려 있다. [AFP=연합뉴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가격이 하락했다.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서부 시간으로 4일 오후 3시 기준 비트코인의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4.39% 하락한 3만7천176.25달러에 거래됐다.

    시가총액은 6천961억6천만달러로 집계됐다.

    비트코인 가격은 전날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에 '#비트코인'이란 해시태그와 깨진 하트 모양의 이모지, 이별하는 남녀의 대화를 담은 이미지를 올린 뒤 하락했다.

    이 트윗에는 소파에 나란히 앉은 채 서로를 외면하고 있는 한 쌍의 남녀 사진과 함께 "그녀: 네가 또다시 린킨 파크 노래를 인용하면 우리 사이는 끝이라고 내가 말한 거 알아. 하지만 다른 사람을 찾았어", "그: 그럼 결국 그건 중요하지도 않았던 거야?"라는 글이 적혀 있다.

    이 트윗의 의미가 무엇인지는 불분명하지만 CNBC는 "머스크가 세계 최대 가상화폐와의 사랑을 끝냈다는 것을 암시한다"고 풀이했다.'
 

일론 머스크의 트윗. [출처=일론 머스크의 트위터. 재배부 및 DB 금지]
 


    다만 머스크는 이 트윗을 올린 뒤 한 여성이 침대에 누운 채 역시 침대에 누워 있는 노트북 화면 속 남성을 쳐다보며 "네가 그리워"라고 말하는 만화 이미지도 올렸다.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의 CEO 장펑차오는 이 트윗 뒤 머스크를 비판했다.

    그는 "다른 사람의 재정에 손실을 끼치는 트윗은 웃기지 않으며 무책임하다"는 트윗을 올렸다.

    비트코인 가격은 결제 서비스 업체 스퀘어와 트위터의 CEO 잭 도시가 비트코인을 저장할 수 있는 하드웨어 지갑을 만드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는 트윗을 올린 뒤 반등했지만 머스크 트윗 이전 수준을 회복하진 못했다.

    이 하드웨어 지갑이 생기면 비트코인 소유자들은 이 가상화폐를 안전한 장치에 보관하다가 필요할 때 이를 이용해 결제할 수 있을 것이라고 CNBC는 전했다.

    지금은 통상 가상화폐 거래소가 비트코인을 보관하고 통제한다.

    이더리움 역시 같은 시각 24시간 전보다 4.05% 하락한 2천718.87달러에 거래됐다. 시총은 3천157억9천만달러가 됐다.

    도지코인도 4.09% 하락한 0.3847달러에 거래되며 시총이 499억2천만달러로 줄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9 FDA, 18년만에 알츠하이머 치료제 승인… 세계 최초 file 2021.06.08 kykim 2021.06.08 10
228 55번 Fwy 6세 소년 총격 살해 용의자 2명 체포 file 2021.06.08 kykim 2021.06.08 12
227 한국 헌재 “선천적 복수국적자 3년 이상 한국 체류시 병역 이행의무” file 2021.06.08 kykim 2021.06.08 13
226 CA주지사 “15일 전면 재개방 후에도 비상사태 해제 없어” file 2021.06.08 kykim 2021.06.08 11
225 '사타구니 통증 IL' 최지만 "심각하지 않다…팀이 배려해준 것" 2021.06.04 JohnKim 2021.06.04 14
224 "미 해군 목격 괴비행체들, 외계 우주선이란 증거 못찾아" 2021.06.04 JohnKim 2021.06.04 12
» 비트코인 4%대 하락…머스크·잭 도시 트윗에 오르락내리락 2021.06.04 JohnKim 2021.06.04 12
222 중국, 세계 최초로 조류독감 인체감염 사례 발생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6
221 아마존, 연례 할인행사 ‘프라임데이’ 21일 시작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5
220 연준 “구인난·원자재 비용 상승에 물가 압력 커져”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8
219 LA·OC, 코로나19 감염률 급감… 최저치 기록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8
218 끊이지 않는 아시안 증오 범죄, 아시아계 경찰도 당해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3
217 CA, 50인 이상 업체 ‘캘 세이버스’ 은퇴 플랜 6월말까지 의무 등록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57
216 크로거, 자사 매장 내 약국서 백신 접종한 사람들 대상 백신 복권 제공 file 2021.06.02 kykim 2021.06.02 14
215 LA메트로, K-12학생·저소득층 무료 승차 파일럿 프로그램 승인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4
214 LA시의회, 백신 접종자 추가 유급 병가 제공 승인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3
213 남가주 주민 280만명, 메모리얼 연휴 차량 여행 떠난다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5
212 바이든, 2차 세계 대전 후 최대 규모 예산안 발표 file 2021.05.28 kykim 2021.05.28 13
211 종말론 신봉 미국 부부, 아이들과 남편 전처 살해 혐의로 기소 2021.05.26 JohnKim 2021.05.26 13
210 맥도날드, BTS 세트메뉴 글로벌 판매 시작…미 전역에 TV 광고 2021.05.26 JohnKim 2021.05.26 12